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하위메뉴 바로가기


현충뉴스

제 목국립대전현충원, 마지막 봉안묘(제7묘역) 준공

내용보기
국립대전현충원, 마지막 봉안묘(제7묘역) 준공 사진1
국립대전현충원, 마지막 봉안묘(제7묘역) 준공 사진2
국립대전현충원(원장 권율정)은 장·사병 제7묘역 묘역확충(봉안묘) 공사를 완료하고 5월 28일(월) 오후 4시에 제7묘역 조성 지역 주차장에서 준공식을 개최했다.

준공식에는 묘역개발업체인 (주)지엠씨와 (주)서영엔지니어링 관계자, 현충원 직원 등 8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회선언, 국민의례, 경과보고, 감사패 증정, 원장 기념사, 테이프 커팅, 준공석 제막식 순으로 진행했다.

이번에 준공된 제7묘역은 115,200㎡(약 35,000평)에 16개 묘판에 18,000기를 수용할 수 있는 묘역으로 2016년 12월 5일부터 조성 공사를 시작하여 1년 6개월에 걸쳐 완공한 국립대전현충원의 마지막 봉안묘역이다.

‘17년 10월 9일부터 부분 준공 된 제701묘판 안장을 시작으로 제7묘역에 3,513위가 모셔졌다. 참고로, 봉안묘(제7묘역) 만장을 대비하여 2019년부터 충혼당(납골당) 건립공사가 진행될 예정이다.

권율정 원장은 “제7묘역이 건설관련자들과 직원들에게 안전을 최우선으로 생각하고 공사를 차질없이 잘 마무리 해줘서 고맙다”며, “향후 이곳에 안장되실 분들을 생각하며 이곳을 국민이 즐겨찾는 보훈의 성지, 민족의 성역으로 가꾸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목록 삭제 수정 답변 쓰기
만족도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자료관리 담당 : 선양팀 042-820-7062 최종수정일 : 2018-03-12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