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하위메뉴 바로가기


현충뉴스

제 목국립대전현충원, 일부 묘역 명칭 변경 및 생전 안장 심의 실시

내용보기
국립대전현충원, 일부 묘역 명칭 변경 및 생전 안장 심의 실시 사진1
1. 묘역 명칭 변경(애국지사 묘역 → 독립유공자 묘역, 장교.사병 묘역 → 장병묘역)
2. 국립묘지 생전 안장 심의

「국립묘지의 설치 및 운영에 관한 법률」개정에 따라 국립대전현충원(원장 임성현)은 7월 16부터 일부 묘역 명칭 변경과 국립묘지 안장 사전(死前) 심의를 실시한다.

묘역 명칭은 ‘애국지사 묘역’에 순국선열,애국지사를 함께 안장하고 있어 이를 포괄할 수 있는 ‘독립유공자 묘역’으로 변경하였고, 사병(士兵)의 의미가 사병(社兵)으로 인식될 수 있는 문제점을 개선하여 ‘장교묘역과 사병묘역’을 통합하여 ‘장병묘역’으로 변경하였다.

또한, 국립묘지 안장대상자 중 범죄경력 등 결격사유가 있는 경우 안장대상 심의에 통상 40일 정도가 소요되어 결과를 기다리는 동안 임시안치 등 유족들의 장례절차 진행에 어려움이 있어 이를 해소하기 위해 국립묘지 안장 신청을 안장대상자 사후(死後)에 유족이 신청하던 것에서 생전(生前)에 본인이 신청할 수 있도록 개선하였다.

생전 심의 대상은 만 80세 이상이고 기타 자세한 사항은 국립대전현충원 홈페이지를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목록 삭제 수정 답변 쓰기
만족도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자료관리 담당 : 선양팀 042-820-7062 최종수정일 : 2019-08-19
top